티스토리 뷰

카테고리 없음

그렇게 몇 시간

아이오오엔지 2024. 4. 29. 22:05
그렇게 몇 시간
누군가의 이야기를 들어주다 보면
자기 이야기를 할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 때문인 것 같았다.
p68

민준은 엄마와 전화를 끊고도 한참을 그 자세 그대로 앉아 있었다.
p107

책은 읽지 말기로 하자.
대신 일주일에 한 번 여기 와서 나랑 이야기만 해.
너희 엄마가 너한테 책 주라고 주신 돈이 있거든.
그건 한 달 뒤에 내가 엄마한테 돌려드릴게.
우선 한 달간은 비밀이야.
알았지?
p98

 

공지사항
최근에 올라온 글
최근에 달린 댓글
Total
Today
Yesterday
링크
«   2024/07   »
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
글 보관함